본문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고객지원

  • 병원소식
  • 감사의 글
  • 고객의소리
  • 건강칼럼
  • 건강강좌
  • 채용정보

건강칼럼

home > 고객지원 > 건강칼럼

제목

루게릭병 ‘비정상 단백질’ 제거 방법 개발

몸의 근육을 움직이기 어려워지는 난치병인 루게릭병(근위축성측삭경화증, als)의 새로운 치료 방법이 개발됐다. 일본 사가의대 연구팀은 루게릭병 환자의 세포에 쌓이는 비정상적인 단백질을 제거하는 방법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움직이기 어려워하는 노인 남성

연구팀은 “많은 루게릭병 환자의 신경 세포에 특정 단백질 'tdp-43’이 비정상적인 상태에서 축적되는 것이 증상을 일으키는 원인 중 하나일 수 있다”고 밝혔다.

이번에 개발된 물질은 비정상적인 단백질에만 달라붙어 분해를 촉진하는 물질이다. 이 물질을 루게릭병 환자와 유사한 상태로 만든 인간의 세포와 쥐의 태아를 대상으로 실험한 결과, 단백질 'tdp-43'의 축적 및 세포 사멸을 억제하는 효과가 나타났다.

연구팀은 향후 원숭이 실험 등을 통해 안전성과 유효성을 검증할 계획이다. 사가의대 신경내과 우루시타니 마코토 교수는 "인체 시험까지는 10년이 걸리지만, 결과에 따라 더 빨라질 수도 있다”며 “루게릭병의 근본 치료로 이어질 것으로 믿는다"고 밝혔다.

이번에 개발된 치료법은 알츠하이머병이나 파킨슨병 등 다른 신경 질환에도 응용될 가능성이 있다. 이 연구 결과는 영국 과학잡지 ‘scientific reports’에 게재됐다.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
     
  • 의료진안내
  • 진료시간
  • 찾아오시는길
  • TOP